상단여백
HOME 기공·치과위생&단신 단신
서울대치과병원,QI활동 경진대회 열어

서울대치과병원(병원장 구영)은 지난 21일 지하1층 승산강의실에서 ‘제11회 서울대학교치과병원 질 향상(QI)활동 경진대회’를 개최했다.

QI 경진대회는 의료서비스의 질 향상과 업무프로세스 개선을 목적으로 매년 열리고 있다. 올해 대회에선 총 7개 팀이 구연 발표를 진행했다.

QI위원들의 사전심사와 현장심사(발표)를 거쳐 대상은 ‘관악서울대학교치과병원 환경 및 서비스 개선활동’을 발표한 관악서울대치과병원(박진숙 치과위생사 외 14명)에게 돌아갔다.

대상 팀은 병원에서 경험하는 모든 서비스가 병원 만족도 평가에 중요한 요소인 것에 착안하여, ‘예약-방문-진료-귀가‘의 모든 과정에서 경험할 수 있는 다양한 접점에 대한 분석과 개선점을 제시했다.

한편 중앙기공실(권택훈 치과기공사 외 9명)은 ‘완성기공물관리 Processing 개선’ 주제로 최우수상을 받았으며, 우수상은 ‘티끌모아 태산 활동을 통한 비용절감’을 다룬 구강악안면외과 병동(정명지 간호사 외 18명)이 차지했다.

 

편집국  .

<저작권자 © 덴탈포커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