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대학/병원
조선대치과병원, ‘행복학교 36.5’서 치과진료봉사 펼쳐

조선대치과병원(병원장 손미경)이 지난 15일 가톨릭 광주교구 사회복지회가 설립한 비인가 대안학교인 ‘행복학교 36.5(교장 조희무)’의 학생과 보호자 13명에게 나눔 치과의료봉사를 실시했다.

이번 봉사활동에는 조선대치과병원 의료봉사단(단장 조형훈)과 전공의, 치과대학 의료봉사 동아리 가톨릭학생회 학생들이 참여했다. 봉사단은 코로나19 영향으로 치과병원 내 1차구강진료실을 이용하여 구강검진, 치석제거 등을 진행했다.

조형훈 봉사단장은 “행복학교 36.5는 북한 이탈주민 자녀들에게 배움의 기회를 제공하려고 만들어진 학교”라며 “행복학교 학생들이 치과진료를 통해 치아건강과 나눔의 소중함을 경험하는 기회가 되었기를 바란다”고 소회를 밝혔다.

한편 조선대치과병원 의료봉사단은 매년 이동치과진료버스를 운영하여 장애우, 노인환자, 이주민 등 의료사각지대에 놓인 환자들을 대상으로 진료봉사를 펼쳐오고 있다.

또한 의료사업지원을 통해 국내외 저소득층과 의료 취약계층을 위한 나눔 봉사활동도 진행해 오고 있다.

 

서양권 기자  gideon300@dentalfocus.co.kr

<저작권자 © 덴탈포커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양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