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대학/병원
서울대치과병원, ‘중앙장애인구강진료센터’ 첫 진료 시작

서울대치과병원(병원장 구영) ‘중앙장애인구강진료센터’가 지난 12일 첫 진료를 시작했다. 진료 개시 후 외래진료 첫 번째 환자와 전신마취 진료환자에겐 꽃다발이 전달되기도 했다.

병원 측은 정식 진료와 함께 장애인 환자 진료비 중 비급여 부분을 지원할 계획도 밝혔다.

기초생활수급자인 장애인은 비급여 진료비 총액의 50%, 치과영역 중증장애인은 비급여 진료비 총액의 30%, 기타 장애인은 비급여 진료비 총액의 10% 지원할 계획이다.

따라서 환자는 진료비 지원대상자임을 확인할 수 있는 구비서류를 지참해야 지원을 받을 수 있다.(문의 02-2072-3114)

한편 중앙장애인구강진료센터는 전국 13개의 권역장애인구강진료센터에 대한 운영을 지원하며 장애인 구강진료 컨트롤타워로써 기능한다.

아울러 장애인 국가구강보건정책 수립과 시행, 전신마취 치과진료, 치과응급의료체계 중심기관 등의 역할을 수행한다.

‘중앙장애인구강진료센터’의 정식 개소식은 8월 23일 열릴 예정이다.

 

편집국  .

<저작권자 © 덴탈포커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