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치과계는 지금
치협, 대국민 홍보단으로 소통 강화 나서

치과의사 16명, 치과위생사 6명 등 총 22명 홍보단 활동 들어가
블로거 등 SNS 파워 유저 중심 구성 … 치과계와 국민 소통창구 담당

대한치과의사협회(회장 이상훈)가 지난 25일 치과계 정책을 홍보하고, 대국민 소통 강화를 위해 ‘대국민 홍보단’을 출범시켰다.

25일 출범식에는 이상훈 회장과 장재완 부회장, 김영삼 공보, 박종진-현종오 홍보이사 등 담당임원들이 참석했다. 또 치협 홍보위원회 소속 일부 위원들도 자리를 함께 했다.

이날 행사서는 22명의 홍보단에 위촉장 수여가 진행됐다. 이어 치협 SNS 홍보업무 주무임원인 현종오 이사가 e-홍보사업 등 소셜미디어를 이용한 홍보에 대한 보고가 있었다. 또 김영삼 공보이사와 이날 출범식에 참석한 홍보단 위원들은 개인 SNS 활동상황을 설명하는 자리를 가졌다.

이번에 위촉된 홍보단은 16명의 치과의사와 6명의 치과위생사 등 22명이 최종 선발됐다. 위원들은 모두 참가신청 후 심사를 거쳐 선임됐으며, 일정 수준의 구독자와 팔로워를 보유하고 있는 신청자들이 대거 참여하고 있다.

치협 대국민 홍보단은 31대 집행부 임기 동안 국민을 상대로 치과계 다양한 정책을 홍보하게 된다. 나아가 치과계 현안 문제 홍보로 국민과의 소통 창구 역할도 담당한다.

이날 출범식서 이상훈 회장은 “최근 소셜미디어가 몰고 온 미디어 환경은 대변혁이라고 할 만큼, SNS를 통한 소통과 홍보의 역할이 크게 부각되고 있다”며 “앞으로 홍보단의 왕성한 활동이 치과계와 국민 간의 소통창구로 자리잡아 나가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다음은 치협 대국민 홍보단에 참여한 위원 명단이다.

 

서양권 기자  gideon300@dentalfocus.co.kr

<저작권자 © 덴탈포커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양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