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업계
덴티스, 7월 3일 코스닥시장 상장신제품 라인업으로 하반기 성장 기대 … 디지털덴티스트리 토탈 플랫폼도 완성

덴티스(대표 심기봉)가 7월 3일 코스닥 입성에 성공했다.

하나금융9호스팩과의 합병을 마무리하고 오늘 코스닥시장에 성공적으로 안착했다. 앞서 덴티스는 지난 달 15일 합병등기일을 맞아 합병종료보고 이사회 결의를 갖고, 증권발행 실적보고서를 제출하여 상장 절차를 마무리했다.

덴티스는 이번 스팩 상장을 마무리하면서 하반기 사업과 마케팅에 더욱 힘을 쏟을 예정이다.

당장 초정밀 4K 3D프린터와 덴처(틀니) 소재, 임플란트 UV조사기, 콜라겐 등 다양한 신제품이 대거 출시될 전망이다. 

특히 디지털 투명교정사업은 올 하반기 새로운 시장 진출과 상품화를 앞두고 있다. 기존 글로벌 투명교정 시장에 비해 소극적이었던 국내시장서 K-투명교정의 저력을 통한 시장확대를 꾀하고 있다.

그동안 덴티스는 주요 사업군의 원천기술 내재화로 성장비전에 대해 주목을 받아 왔다. 이중에서도 3D프린터와 임플란트 기술을 접목하여, 디지털 덴티스트리를 위한 토탈 플랫폼 구축을 추진하고 있다.

이는 단순한 상품 라인업 구성이 아닌 100% 원천기술 기반의 토탈 서비스 체인까지 구축한다는 것을 의미한다. 올 하반기 중 덴티스만의 차별화된 디지털 토탈 플랫폼을 완성할 계획이다. 

이러한 신사업을 바탕으로 하반기 국내외 시장서 새로운 돌파구를 마련한다는 전략도 세웠다. 이미 80여개국에 수출되고 있는 임플란트와 3D프린터, 의료용 LED 수술등 등 다양한 의료기기의 해외수출 확대가 기대된다.

심기봉 대표는 “이번 코스닥 상장은 덴티스가 더욱 발전하는 성장의 발판이 될 것”이라면서 “상장 후에도 독자적인 기술과 다양한 노하우로 새로운 사업모델을 완성하고 공격적인 신사업 투자에도 나서겠다”고 강조했다.

이와 함께 디지털 투명교정과 디지털 덴티스트리 토탈 플랫폼 구축 등 신사업을 통해 장기적으론 글로벌 헬스케어 기업으로 도약하겠다는 포부도 밝혔다.

서양권 기자  gideon300@dentalfocus.co.kr

<저작권자 © 덴탈포커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양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2
전체보기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