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세미나
치주과학회-동국제약, ‘구강보건의 날 공동캠페인’ 열어

대한치주과학회(회장 구영)는 지난 9일 서울 더플라자 호텔서 동국제약(대표 오흥주)과 ‘구강보건의 날 기념 공동 캠페인’을 펼쳤다.

‘잇몸이 건강해야 인생이 건강합니다’ 슬로건과 함께 진행된 이날 캠페인에선 구강 건강의 기초가 되는 잇몸 건강의 중요성이 강조되었다.

‘2019 건강보험심사평가원 외래 다빈도 질병 통계’ 자료에 따르면 치은염 및 치주질환으로 병원 진료를 받은 환자 수는 1,673만명으로, 감기환자들을 제치며 1위를 기록했다.

이는 비단 잇몸병 질환의 증가 뿐 아니라 잇몸관리의 필요성을 인식하고 적극적인 관리를 하는 사람들이 늘어가고 있다는 방증이기도 하다.

잇몸병이 전신건강에 영향을 미친다는 국내외 연구들이 꾸준히 발표되면서 잇몸관리의 필요성은 더욱 부각되고 있다.

지난해 동국제약이 진행한 설문조사에선 잇몸병 발생 시기가 평균 41.7세로 나타났다. 40대부터 더욱 꼼꼼한 잇몸 관리가 필요하다는 신호다.

치주과학회 창동욱 홍보이사는 "잇몸병이 처음 발병하는 40대 초반부터 정기적인 치과방문과 함께 지속적인 잇몸 관리가 필요하다"며 “학회는 이러한 사실을 적극적으로 홍보해 국민 구강건강 증진을 위해 노력해 나가겠다"고 덧붙였다.

편집국  .

<저작권자 © 덴탈포커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