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대학/병원
연세대치과병원 ‘코로나19 대응 영문지침서 제작 제공’펜실베니아대-브리티시컬럼비아대-도호쿠대 치대 요청으로 제작

연세대치과병원(병원장 김기덕)이 ‘코로나19 대응 가이드라인’ 영문판을 제작했다.

미국 펜실베니아대, 캐나다 브리티시컬럼비아대, 일본 도호쿠대 치과대학 등은 연세대치과병원에 코로나19 대응 지침 자료제공 협조를 요청해 왔다.

연세대치과병원은 해외 유수 치과대학들의 연이은 요청에 따라 환자 예약부터 진료 및 치료에 이르기까지 과정별 대응 지침을 담은 영문판 가이드라인을 제작했다.

약 10쪽 분량의 가이드라인은 예약, 출입, 접수 등 총 3단계에서 코로나19 의심 환자를 선별하는 환자 스크리닝 시스템을 비롯해 의료진 개인보호장비 착용 및 진료공간 소독 등 환자 진료 프로토콜이 수록되어 있다.

아울러 시설 보호와 교직원 감염관리를 위해 병원에서 실시한 주요 대응 사항도 담겨 있다.

또한 보호장구 등 필요한 부분에 대해선 사진을 통해 이해를 도왔으며, 현재 적용 중인 문진표 내용도 부록으로 추가해 쉽게 참고할 수 있도록 했다.

김기덕 병원장은 가이드라인 제공과 관련해 “해외 여러 기관의 안전한 진료를 돕는 유익한 지침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편집국  .

<저작권자 © 덴탈포커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