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치과계는 지금
이상훈 집행부 “각 위원회 위원 개방형 공모제 시행”

회원이면 누구나 위원회 위원으로 참여 가능 … 16개 상설위, 9개 특별위 대상 위원공모 접수 
기관지 치의신보 주 2회서 1회 발행으로 환원 … 브리핑룸 신설로 6월부터 월 2회 현안 설명
 

대한치과의사협회(회장 이상훈) 31대 집행부가 투명하고 공정한 회무를 위해 각 위원회별 개방형 공모제를 시행한다고 밝혔다.

치협은 지난 19일 치협회관 대회의실서 초도이사회를 갖고, 개방형 공모제 시행과 2020년 회계연도 수정예산(안) 등 다양한 안건을 논의했다. 이중 각 위원회 위원 개방형 공모제는 이상훈 회장이 지난 회장단선거서 공약했던 사안이다.

공모대상은 치무, 법제, 공보 등 16개 상설위원회와 의료영리화저지 특별위원회, 회원민원처리위원회 등 9개 특별위원회 등이다. 자격요건은 회원의 의무를 다한 회원이면 누구나 지원이 가능하다.

신청접수는 20일부터 6월 3일까지다. 지원방법은 치협 홈페이지 공지사항에 업로드 된 지원서 양식을 다운받아 응모 희망위원회 등을 기재하여 협회 총무국(secretary@kda.or.kr)으로 서류를 전송하면 된다.

치협은 이 같은 내용이 담긴 안내문자를 전 회원 대상으로 발송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적극적인 홍보로 회원들의 참여를 독려한다는 방침이다.

이날 초도이사회서는 지난 달 정기대의원총회서 관항목 변경을 전제로 예산안 관련하여 공약실천특별사업비 2억원 증액, 코로나19 대책비 1억원 신설 등 60억원의 일반회계 수정예산(안)을 승인했다.

아울러, 신임 치과의료정액연구원장으론 김영만 전 부회장이 임명됐다. 이상훈 회장은 “그동안 김영만 전 부회장은 치과계 현안 관련 여러 법안들의 국회 통과를 위해 발로 뛰어온 분”이라며 “아직 국회 문턱을 넘지 못한 법안의 통과와 새로운 정책과제들을 추진하는데 적임자”라고 인선배경을 설명했다.

또한 이날 이사회서는 ‘치의신보 협회장 선거 편파보도 및 재발방지의 건’ 관련 조사위원회를 구성키로 하고, 위원회 구성은 회장단에 위임하기로 했다.

이와 맞물려 치협 기관지인 치의신보 주 2회 발행을 주 1회로 통합 발행키로 의결했다. 치의신보 주 1회 발행 환원은 지난 30대 집행부부터 논의해 왔던 사안이다. 치의신보는 영상 컨텐츠 강화를 위해 ‘치의신보TV’ 개설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이와 함께 이상훈 집행부는 치협회관 4층 중회의실을 브리핑룸으로 활용키로 했다. 브리핑룸은 이상훈 회장이 공약한 ‘클린회무’ 실천을 위한 첫 발로 해석된다. 치협은 6월부터 매월 첫 째주와 셋 째주 수요일에 치과계 이슈에 대한 정례브리핑을 진행한다.

 

서양권 기자  gideon300@dentalfocus.co.kr

<저작권자 © 덴탈포커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양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4
전체보기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