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세미나
보철학회, 전국 11개 치대병원에 감염병 예방 지원금 전달

코로나19(COVID-19) 감염병 관리단계가 ‘관심’에서 ‘심각’으로 격상되었다. 지역사회 감염 우려와 함께 전국적으로 확산되는 추세가 이어지면서 마스크 및 소독용품 등의 수급에 차질이 빚어지고 있다.

치과치료 특히 하이스피드 핸드피스를 사용하여 에어로졸이 만들어지는 경우 담당 치과의사는 물론 같은 공간내 보건의료인력의 감염이 우려된다. 이에 진료실 내 인원의 호흡기를 보호할 수 있는 높은 방호 수준의 마스크 등 보호구 착용이 필수적이다.

대한치과보철학회(회장 권긍록)는 어려움을 겪고 있는 11개 치과대학병원에 마스크 구입 등 감염병 확산 예방을 위한 지원금을 전달하였다.

10개 치과대학 병원에 100만원씩 기부하였고, 경북대치과대학병원에는 200만원을 기부했다.

권긍록 회장은 “금액이 크지는 않지만 이 어려운 시기를 함께 극복해 나가자는 의미로, 그동안 보철학회에 보여준 관심과 사랑을 돌려드린다”라고 지원 배경을 설명하였다.

특히 권 회장은 ‘예비 치과의사인 학생들의 안전과 적절한 임상활동에 도움이 되었으면 바란다’고 덧붙였다.

한편 보철학회는 회원들 및 치과의사들의 건강유지와 교차감염 예방을 위해 ▲모든 진료실 출입자의 문진에 의한 일차 스크리닝 ▲발열검사 ▲올바른 마스크 사용 ▲손씻기 ▲진료실 환기 자주하기 등에 더욱 힘써 줄 것을 당부했다.

<보철학회가 경희대(좌측 위), 강릉원주대(우측 위), 전남대(좌측 아래), 경북대(우측 아래) 등 전국 11개 치대병원에 감염병 예방 지원금을 전달했다>

편집국  .

<저작권자 © 덴탈포커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