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공·치과위생&단신 기공
치기협, 신년 하례식서 2020년 ‘새로운 도약’ 약속

대한치과기공사협회(회장 김양근)는 지난 3일 치과기공사회관에서 2020년 신년 하례식을 열었다.

경자년(庚子年) 새해를 맞아 명예회장, 고문, 대의원총회 의장, 감사, 시도회장, 임원 등 6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치과기공계의 희망찬 도약과 화합의 메시지가 공유되었다.

김양근 회장은 “지난 3년간 국회, 복지부, 식약처 등 유관단체를 방문해 치과기공계 현안문제를 열심히 전달해왔다”고 밝힌 뒤 “협회와 산하단체가 더욱 화합하고 결속할 수 있도록 소통에 나서겠다”고 다짐했다.

실제 김 회장은 ▲의기법 개정으로 중앙회 설립근거 마련 ▲‘컴퓨터 등을 이용한 치과기공물의 디자인․제작’ 치과기공사 업무범위로 명시한 의기법 시행령 개정 ▲유튜브를 통한 치과기공사 홍보 ▲해외 기공물의 합법적 수주를 위한 베트남 보건대학 설립 MOU 체결 ▲불량기공물 신고센터 운영 등 다양한 회무를 추진해왔다.

아울러 최근엔 악안면보철기공학회 창립을 통한 외연 확대를 꾀하고 있다.

편집국  .

<저작권자 © 덴탈포커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