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세미나
턱관절 질환 연합세미나 열려턱관절협회-측두하악장애학회 공동주최로 학술대회 개최

지난 18일 경희대치과병원에선 턱관절 질환 연합세미나가 열렸다.

측두하악장애학회(회장 송윤헌)와 턱관절협회(회장 이부규)가 공동으로 준비한 이번 학술대회는 ‘치과의사라면 모두 해야하는 턱관절 질환의 진단과 치료’라는 주제로 진행되었다.

슬로건에 걸맞게 8명의 유명 연자들이 턱관절 질환의 이론부터 적용까지 총망라한 강의를 펼쳤다.

학술대회를 공동 주관한 송윤헌, 이부규 회장 모두 “턱관절장애를 가장 잘 진료할 수 있는 의료인이 치과의사임에도 최근 많은 환자들이 치과가 아닌 타 진료과를 방문하고 있는 현실에 대해 매우 안타깝다”며 아쉬움을 표했다.

덧붙여 “이번 학회가 치과가 턱관절장애 치료의 중심이 되고, 치과의사 누구나 자신있게 턱관절을 진료할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편집국  .

<저작권자 © 덴탈포커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