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치과계는 지금
서치 ‘SNS로 대국민 소통에 적극 나서’페이스북-인스타그램 등 대국민 소통창구 확대 … 이사회서 전문대행사 위탁운영도 결정
<이상복 회장>

서울시치과의사회(회장 이상복)가 지난 6일 열린 이사회서 SNS 활성화로 대국민 소통강화에 나서기로 했다.

서치는 이를 위해 현재 사용중인 페이스북과 인스타그램의 전문대행사 위탁운영을 의결하였다. 또 서울지부가 발행하고 있는 ‘즐거운치과생활’과 ‘치아건강 365’ 등 콘텐츠를 SNS 채널이나 맞춤형으로 편집해 게시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최근 사회적 문제로 부상한 이벤트치과, 먹튀치과에 대한 경각심을 불러일으킬 수 있는 콘텐츠 제작에도 나서고, 이를 업로드 할 계획도 밝혔다.

이날 이사회서 박경오 정보통신이사는 “SNS는 채널의 특성에 맞는 콘텐츠가 매우 중요하다”며 “3개월 시범운영 기간 동안 공보부와 홍보부 협력으로 국민들에게 올바른 치과상식과 정보를 전달할 수 있는 맞춤형 창구로 발전시켰다”고 전했다.

한편 서치는 그동안 대회원-대국민 소통창구 개설과 효율적인 양방향 소통을 위해 SNS를 적극 활용해 왔다.

대회원 소통창구로 활용하고 있는 카카오톡플러스친구는 1:1 회무상담으로 호평이 이어지고 있다. 또 타 지부서도 벤치마킹 할 정도로 인기가 좋다. 이번 페이스북과 인스타그램 또한 국민과 직접 소통하는 창구로 큰 기대를 모으고 있다.

한편 이날 서울지부 이사회서는 UD치과 고광욱 원장의 KBS 라디오 인터뷰에 대한 대응논의도 이루어졌다. 이 자리서 서치는 “고광욱 원장의 라디오 인터뷰 내용은 허위사실 등으로 전체 치과의사를 폄훼했다”며 “내일로 예정된 치협의 반론 인터뷰 등을 지켜본 후 후속대응책을 논의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서양권 기자  gideon300@dentalfocus.co.kr

<저작권자 © 덴탈포커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양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