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세미나
보철학회 학술대회 ‘근거중심 보철치료 임상노하우 공유’11월 24~25일 양일간 부산 벡스코서 개막 … 다양한 주제로 보철치료 학술강연 펼쳐져

대한치과보철학회(회장 한중석) 학술대회가 오는 11월 24~25일 양일간 부산 벡스코 컨벤션홀서 열린다.

이번 학술대회서는 디지털시대에 기본이 되는 지식과 경험을 공유하는 자리로 마련되었다. 이를 통해 최신 임상지식을 습득하고, 근거중심 양질의 보철치료를 전파하기 위한 프로그램으로 구성되었다.

보철학회는 ‘최선의 치료결과를 위한 다각적 접근’으로 주제를 잡았다. 세부적으론 교합과 심미, 지대치 평가, 국소의치의 중요성, 기공소와의 협업, 디지털 workflow의 접목 등 다양한 테마의 강연들이 총망라되었다.

특히 보존과적 접근과 보철적 접근을 통한 지대치 평가, 전통적인 방법과 디지털적인 방법을 이용한 임플란트 치료의 접근, 불안정한 교합치료를 위한 다각적인 고려사항 등의 강연은 벌써부터 관심을 모은다.

‘Expert Forum’ 세션서는 자연치, 임플란트와 CAD/CAM 이용 등 다각적인 심미보철 관련 강의가 이목을 집중시킨다.

또한 ‘Open Discussion’서는 최근 보험수급률이 높아지고 있는 보험의치의 단계적 핵심에 대한 입체적인 토론이 이루어질 전망이다. 여기에 임플란트 합병증 해결을 위한 생물학적, 재보철적인 평가를 통한 다방면의 치료법을 찾는 강의도 준비되었다.

이밖에 ‘Young Prosthodontist Forum’서는 젊은 임상가를 위한 임플란트 심미수복, 고정성 보철물의 적합도 평가에 관한 강연도 펼쳐진다.

이번 보철학회 학술대회에는 해외 유명연자들의 강연도 접할 수 있다. 주요 해외연자로는 미국 캘리포니아서 SP dental clinic, GAO 캘리포니아 임상연구센터 CEO를 맞고 있는 Sil Park 원장이 ‘Clinical application of implant stability test’ 주제로 강연을 진행한다.

이와 함께 현재 EIOH 임상조교수, JPD 심사위원을 맡고 있는 Dr. Heeje Lee는 근거중심 치료를 위한 논문읽기와 작성법을 강의한다. 또 일본연자 Yuji Tsuzuki는 ‘biologic esthetics by gingival framework design’ 주제로 연조직 심미 강연을 맡았다.

이번 보철학회 부산 학술대회 참가자들에겐 치협 보수교육 점수 2점이 부여되고, 이와 별도로 보철학회 보수교육 10점이 인정된다.

학술대회 사전등록 마감은 11월 9일까지다. 등록신청은 보철학회 홈페이지(www.kap.or.kr)서 가능하고, 기타 사항은 학회 전화(02-569-1604/1525)로 문의하면 된다.

한편 보철학회는 내년 3월 29~31일 서울 코엑스서 3일간 펼쳐지는 한중일 국제보철학회 60주년 기념 학술대회 준비와 홍보에도 만전을 기하고 있다. 보철학회 관계자는 “내년 한중일 국제학술대회에도 학회회원은 물론 치과의사, 치과기공사, 치과위생사 등이 많은 관심을 가져줄 것”을 당부하였다.  

서양권 기자  gideon300@dentalfocus.co.kr

<저작권자 © 덴탈포커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양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